에디터스룩 블로그는 현재 네이버 블로그에서 운영중입니다.
에디터스룩 네이버 블로그로 바로가기



유튜버의 불법행위 밝혀져 '독자들 뿔났다!'
한 유튜버가 폭발했다. 나도 계속해서 눈여겨보았던 주제이기는 하지만 이렇게 공개적으로 밝힌 유튜버는 그리 많지 않았는데. '유튜버들의 대가성 콘텐츠 알림 여부'에 대해 지적한 것이다. 비슷한 사례로는 약 5~6여 년 전 소위 말하는 파워블로거들에게도 이러한 지적이 있었고 결국 규제화되어 이제는 '대가성 콘텐츠에는 독자들이 이를 인지할 수 있도록 표시 문구를 작성' 하는 '공정거래위원회 대가성 콘텐츠에 대한 가이드라인'이 탄생했다. 하지만 유튜버들은 대체로 이를 지키지 않았다. 분명 '대가성 콘텐츠에 협찬 여부를 밝히지 않으면 불법' 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광고주들의 요청으로 인해서. 또는 귀찮아서. 아니면 '유튜브가 해외 플랫폼이니 국내법을 적용받는다?!' 라는 다양한 이유로 말이다. 그리고 이러한 상황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