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스룩 블로그는 현재 네이버 블로그에서 운영중입니다.
에디터스룩 네이버 블로그로 바로가기



유튜버의 불법행위 밝혀져 '독자들 뿔났다!'
한 유튜버가 폭발했다. 나도 계속해서 눈여겨보았던 주제이기는 하지만 이렇게 공개적으로 밝힌 유튜버는 그리 많지 않았는데. '유튜버들의 대가성 콘텐츠 알림 여부'에 대해 지적한 것이다. 비슷한 사례로는 약 5~6여 년 전 소위 말하는 파워블로거들에게도 이러한 지적이 있었고 결국 규제화되어 이제는 '대가성 콘텐츠에는 독자들이 이를 인지할 수 있도록 표시 문구를 작성' 하는 '공정거래위원회 대가성 콘텐츠에 대한 가이드라인'이 탄생했다. 하지만 유튜버들은 대체로 이를 지키지 않았다. 분명 '대가성 콘텐츠에 협찬 여부를 밝히지 않으면 불법' 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광고주들의 요청으로 인해서. 또는 귀찮아서. 아니면 '유튜브가 해외 플랫폼이니 국내법을 적용받는다?!' 라는 다양한 이유로 말이다. 그리고 이러한 상황이..
유튜버들의 무분별한 간접광고, 이제는 변해야 할 때!
블로거들의 무분별한 홍보활동을 막고, 허위 과장 광고를 없애기 위해 공정거래위원회에서 실시한 블로거 대상의 마케팅 활동에 대한 가이드라인이 성공적으로 시행되고 있다고 판단됩니다. 적어도 이 콘텐츠가 어떤 업체의 지원을 받고 있는지 정도는 확인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오지 않나 생각합니다. 저 또한 블로거의 입장에서 하나하나 명시해야한다는 점이 번거롭고 부담스러운 것은 사실이지만, 이는 분명 깨끗한 웹을 위해 필요한 일이라 적극적으로 가이드라인을 준수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블로거들이 아닌, 개인 동영상을 촬영해 게시하는 인터넷 방송 유저들도 많이 늘어났고, 이들 또한 초기 블로고스피어의 문제와 같은 무분별한 광고와 선정적 콘텐츠 들이 일부 공개되고 있습니다. 노골적인 광고와, TV..
구글 유튜브 광고 수익 창출, 누적 조회수 1만 이상 넘어야 한다
최근 영상콘텐츠가 흥행하며 구글의 유튜브라는 플랫폼이 상당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유튜브의 가장 큰 특징이라면 영상 업로더를 위한 지원이 적극적이라는 점인데, 대표적으로 크리에이터 스튜디오를 통한 체계적인 영상 관리가 가능하며 애드센스를 통해 영상 업로더들에게 금전적 지원 또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또한 매년 열리는 유튜브 크리에이터들 대상의 행사도 큰 몫을 하고 있다고 볼 수 있죠. 이렇게 계속해서 늘어가고 있는 유튜브 영상 업로더들에게도 문제점은 분명 존재했고 이에 대한 글을 필자가 쓴 적이 있습니다. 해당 글을 쓴 뒤 얼마 지나지 않아 구글에서는 새로운 정책을 도입했는데, 누적 조회수 1만 건 이상을 달성해야 유튜브를 통해 수익 창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제한한다는 내용입니다. 이는 유튜브가 수익..